@ 한국, 의료기기사용을 위한 양, 한방의 대립
Read: 453


최근 한국에서 한의사 의료기기 사용을 위한 한의정협의체 구성을 놓고 한의사협회와 양의사협회는 서로 다른 정 반대의 뜻을 밝히며 대립하고 있다.

양의사협회는 “국민의 건강권 보장이라는 근복적인 목적을 위해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사용 문제라는 지엽적인 사항만을 논의하기 위한 의한정 협의체에는 절대 참여할 수 없다”며 불참의사를 강력하게 밝혔다.

이어 “의과와 한방으로 이원화된 우리나라 보건의료체계의 특성에 기인해 여러 분야에서 양 직역 간의 충돌이 지속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단순히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사용 문제 등 지엽적인 사항들을 논의하는 것은 미봉책에 불가하다고 판단했다”며 “향후 의한정 협의체 구성과 관련한 정식요청이 오면 의협 대의원회 임시총회를 통해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사용 문제 관련 대책의 전권을 부여받은 의협 비대위가 의료계의 총의를 모아 대응방안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반대로 한의사협회는 “국민 건강을 위한 의료법 개정 위해 한의정협의체 등 총력 다할 것”이라는 반응이다.

홍주의 한의협 회장 직무대행은 24일 보도자료를 통해 “향후 구성·운영될 한의정협의체에 최선을 다하면서 해당 의료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며 “한의사의 의료기기 사용은 국민 건강을 위하여 결코 포기할 수 없는 중차대한 사안으로 의료편의성 제고와 경제적 부담 완화를 필요로 하는 국민의 요청에 국회와 정부는 귀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협회와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사용을 위한 비상대책위원회는 해당 의료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부족한 점을 보완하면서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No. News Title Date Read
176  초한지, 드라마 08/17/18 102
175  우리에게 친숙한 한약재들에 관한 오해와 진실 02/14/18 440
174  침 치료자-환자간 뇌신경적 상호작용 규명 02/13/18 382
173  혈당, 자연스럽게 낮추는 법 3 02/10/18 408
172  싱겁게 먹는 노인, 인지기능 저하 위험 02/10/18 356
171  아스피린이 제2의 비아그라(?) 02/09/18 366
170  신장이식전 투석기간 짧을수록 생존율↑·거부반응↓ 02/01/18 420
169  @ 한국, 의료기기사용을 위한 양, 한방의 대립 11/28/17 452
168  가주협회무면허의료인 초청하여 불법침술강의.. 11/18/17 578
167  SBU대학 박준환이사장성추문 행각(선데이저널) 11/18/17 534
166  구당김남수를 파헤친다. 11/17/17 489
165  미국'한·양방 협진', 한국에선 '한·양방 갈등'? 11/02/17 488
164  미국 한의사“한국서 침술치료 왜 못하나 11/02/17 549
163  한국복지부, 한의사 불법 주사제 사용 전수조사 나서라 11/02/17 512
161  동국대일산한방병원과 강동경희대한방병원, 원광대광주한방병원 등 3개 한방병원이 ... 09/22/17 513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10 Pages]

About Us | Terms of Use | Privacy Policy | Contact Us
Bethesda Health Group Inc. / David Chang K. Kim CEO, L.Ac., D.Ac., DAOM 
Copyright © 2011 AcuExpo.com All rights are reserved.